향수 - 미(美)
버스 옆자리에 익숙한 향기가
내 맘을 흔들을 때면
놀라는 가슴에 혹 니가 아닐까
고개를 돌리곤 해
미치긴 했나봐 그때 그 향수를
요즘 내가 뿌리곤 해
누구를 만나도 널 만났다고
너랑 있다고 착각을 하려고
니가 쓰던 향수로 샤워하고
눈물로 화장을 하고
난 오늘도 너 하나만을 사랑해
널 가슴에 뿌린채 내 가슴에 묻힌채
사랑을 해 곁에 없는 너를 사랑을해
입술을 맞출 때 니 품에 안길 때
눈 감고 알 수 있던거
다른건 몰라도 니 몸에 배였던
너의 향수를 너를 잊지못해
니가 쓰던 향수로 샤워하고
눈물로 화장을 하고
난 오늘도 너 하나만을 사랑해
널 가슴에 뿌린채 내 가슴에 묻힌채
사랑을 해 곁에 없는 너를
모두 나더러 미쳤다하지만
너를 기다려왔다고
니가 돌아오면 내 맘 좀 알아달라고
널 잊은 적 없다고 나 생색이라도 내보려고
어제와 똑같은 향기로 널 기다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