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5(메이퀸OST) - 간종욱
왜 난 사랑하나도 못하는 걸까
처음에 본 것처럼 늘 서툴기만 해
흔한 사랑 이별한 번 한 것 뿐인데
몇 날 며칠을 앓아 꼼짝을 못하고 있어
왜 이렇게 버려야 할게 많은 건지
그대 내게 남겨준 게 너무 많아서
열이 납니다. 아파서 죽을 듯이
어떤 약을 먹어도
잘 듣지 않네요.
아픈 것도 내 맘이니깐
그냥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왜 난 이별하나도 못하는 걸까
익숙했던 기억도 다 지워야만 돼
사랑했던 시간만큼 이별하나 봐
니 걱정 니 생각만 하고 사니깐
왜 이렇게 버려야 할게 많은 건지
그대 내게 남겨준 게 너무 많아서
열이 납니다 아파서 죽을 듯이
어떤 약을 먹어도 잘 듣지 않네요
아픈 것도 내 맘이니깐
그냥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그대 원하는 만큼 아프고 원망했어요
많이 사랑한 만큼 후회와 미련만 남아서
알고 있어요.그대만 떠나간걸
그냥 사랑하니깐 나 아픈 거니깐
내 맘이죠 내 맘이니깐
그냥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열이 납니다 아파서 죽을 듯이
어떤 약을 먹어도
잘 듣지 않네요
아픈 것도 내 맘이니깐
그냥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그냥 아픈대로 살아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