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 날개를 달다 - 인순이
그렇게 믿었지. 간절히 바라면
어린 시절의 작은 소망들을 언젠가 이룰 거라고
때론 넘어지고. 숨이 차올라도
함께이기에 난 할 수 있어. 꿈이란 힘찬 날개를 달고
이제 날아올라. 저 하늘 위를 자유로운 바람이 되어
아나요. 빛나는 그대여. 그대 있어 여기 아름다움을
내가 사랑하는 고마운 사람들
오늘 하루도 행복해지기를. 언제나 그래왔듯이
내가 숨 쉬는 곳. 내가 꿈꾸는 곳.
이 곳이기에 난 할 수 있어. 꿈이란 힘찬 날개를 달고.
이제 날아올라. 저 하늘 위를 자유로운 바람이 되어
아나요. 빛나는 그대여. 그대 있어 여기 아름다움을
이제 날아올라. 서울이라는 자유로운 이 도시 위를.
아나요. 빛나는 그대여. 그대 있어 여기 아름다움을
이제 그 꿈에 날개를 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