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수 - 이별의 소야곡
아 웬말이냐 이별이 웬말이냐
정들대로 정든지금 이별이 웬말이야
헤어질 운명인줄 몰랐던 탓에
내 마음 송두리채 내마음 송두리채
바친것이~~ 웬수다

아 꿈이었네 야속한 꿈이엇네
행복하게 살자하던 맹서는 꿈이었네
나혼자 버려두고 떠나간 님아
차라리 내신세가 차라리 내신세가
가엾기만 음~하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