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바람 - 조용필
간밤에 불던 바람도 어디론가 사라지고
따스한 꽃바람도 어디론가 사라지고
어둠속에 헤매이는 외로운 등불이여
안개속에 헤매이는 희미한 추억이여
사랑은 바보야 사랑은 바보야
사랑은 철부지 사랑은 철부지
그 사람 이름은 꽃바람
그사람 이름은 꽃바람
이제는 안녕 이제는 안녕 안녕
  
어둠에서 솟아나는 찬란한 태양처럼
따스한 꽃바람도 어디선가 불어오리
상처입은 마음은 허공에 날리우고
사랑하는 마음은 햇살에 묻으리라
사랑은 바보야 사랑은 바보야
사랑은 철부지 사랑은 철부지
그 사람 이름은 꽃바람
그사람 이름은 꽃바람
이제는 안녕 이제는 안녕 안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