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과 나 - 문주란
장미보다 새빨간 푸른 하늘의 태양
언젠가는 황혼 속에 사라져 가지만
불같이 뜨거운 내 사랑은 영원한 것
비바람 몰아치는 어두운 밤에도 빛나는 태양같이
나의 사랑 나의 마음 오직 내 사랑 위해
뜨거운 저 태양은 밤엔 식어가지만
변함없는 내 사랑은 꺼질줄 모르네
장미보다 새빨간 푸른 하늘의 태양
언젠가는 황혼 속에 사라져 가지만
불같이 뜨거운 내 사랑은 영원한 것
비바람 몰아치는 어두운 밤에도 빛나는 태양같이
나의 사랑 나의 마음 오직 내 사랑 위해
뜨거운 저 태양은 밤엔 식어가지만
변함없는 내 사랑은 꺼질줄 모르네
꺼질 줄 모르네 꺼질 줄 모르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