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인호-미련의 항구
잘있거라 나는간다 등대불 항구야 뼈속에 사무치고
괄세많은 그인정에 몇몇해나 울었더냐 몇번이나 불렀더냐
동백꽃 피고지는 초가삼간 내고향 찾어간다 잘있거라

잘있거라 나는간다 갈매기 항구야 천추에 한이맺힌 타관살이 
푸대접에 세세년년  흘렀더냐 청춘마저 늙었더냐
봄맞이 앞세우고 피리불던 내고향 찾어간다 잘있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