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영-나훈아
잊으라 했는데 잊어달라 했는데
그런데도 아직 너를 잊지 못하네
어떻게 잊을까 어찌하면 좋을가
세월가도 아직 난 너를 잊지 못하네
아직 나는 너를 사랑하고 있나봐
아마 나는 너를 잊을 수가 없나봐
영원히 영원히 네가 사는 날까지
아니 내가 죽어도 영영 못 잊을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