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효자는 웁니다 - 박일남
불러봐도 울어봐도 못 오실 어머님을
원통해 불러보고 땅을 치며 통곡한들
다시 못 올 어머니여 불초한 이자식은
생전에 지은 죄를 엎드려 빕니다
손발이 터지도록 피땀을 흐리시며
못 믿을 이 자식의 금의 환향 바라시고
고생하신 어머니여 드디어 이 세상을
눈물로 가셨나요 그리운 어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