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비 [써니힐] 보이지 말아줘
아무리 생각해도
우린 아닌가 봐
결국 이렇게 끝인 건가 봐
매일 널 바라보고
또 사랑을 하고
늘 내 곁에 있었는데

너 없이 혼자서
어떻게 나 혼자서
너의 모습을 그리다 또 지우다
한참을 걷고 있어

함께 걷던 이 거리에
혹시라도 니가 보이면
나 달려가서
널 붙잡을 것만 같아

이럴 줄 알았으면
조금 멀더라도
낯선 길로 갈 걸 그랬나 봐

너 없이 혼자서
어떻게 나 혼자서
너의 모습을 그리다 또 지우다
한참을 걷고 있어

함께 걷던 이 거리에
혹시라도 니가 보이면
나 달려가서
널 붙잡을 것만 같아

왜 그랬었는지
미안하단 말 한마디
하지 못했어
널 놓쳤던 날
날 붙잡지 못했던 니가 보여

너 없는 내 맘에
시간이 멈춰서
기억 속에 널 부르고 또 불러내
다시 또 울고 있어

함께 걷던 이 거리에
혹시라도 니가 보이면
나 달려가서
널 붙잡을 것만 같아

그러니 제발
내 앞에 보이지 말아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