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리케이(Jerry. K)You Make Me Feel(feat. Rico)
You make me feel like I`m a baby
새로 태어났으니까
너 땜에 새로 태어났으니까
You make me feel like I`m on stage
주인공이 되니까
너랑 둘이 있으면 내가 주인공이 되니까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널 자랑하고 싶어
내 facebook 널 tag 하고 싶어
아니 그냥 널 instagram 하고 싶어
필요없지 filter. 진한 너의 미소
나의 싱거운 농담에도 넌 웃음꽃이 펴
가끔 너는 웃음이 헤퍼
아니 그게 아니고 아까워서 그래 니가 너무 예뻐서
난 포장을 잘해 직업이 wrapper
아니 rapper 너의 심장소리가 내 instrumental
우린 서로의 가슴을 두드리는 tapper
자꾸만 더 빨라지는 tempo
80에서 100. 100에서 또 120
R&B에서 힙합. and 일렉트로니카
전기가 통하는 우리 둘의 눈동자
참 잘했지 널 처음 봤던 날 멀리서 훔쳐만 보다가
눈도장 콱 잘 찍어두길
덕분에 지금 여기서 내가 널 지켜주니
너는 나의 주인. 그리고 나도 너의 주인
우린 주인으로 서로를 대해
이게 민주주의 Democracy
I got crush on you
뻔한 멜로디로 노래하는 오늘

You make me feel like I`m a baby
새로 태어났으니까
너 땜에 새로 태어났으니까
You make me feel like I`m on stage
주인공이 되니까
너랑 둘이 있으면 내가 주인공이 되니까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오늘의 데이트. 상관없지 뭘 해도
너만 쳐다볼 수 있음 돼 딴 건
아무래도 I don`t care
영화? 액션? 달콤한 멜로?
19금은 못 볼 것 같애. 난 꼬마가 됐어
혀도 좀 짧아지고. 말도 좀 많아지고
좀 허둥대기 시작했어 걸음도 빨라지고
아이처럼 안기면 `나만 믿어` 말하는 너
그 말은 꼭 새로 산 이불처럼 나를 감싸는 걸
합정역. 내게 손 흔들고 걸어오며 빼는 이어폰
거기에선 언제나 내 노래가 나오고 있었고
손 잡고 걸어오는 길 담장 위에 흔들리던 꽃
이게 행복일까? 정답. 딩동댕. 실로폰
내 무릎 위에 누워 택시를 타고
집에 가던 밤 니 얼굴을 스쳐가던 그 많던 그림자들
내가 걷어내 줄게 라며 한 다짐
너의 얼굴에 어둠이 드리우지 않게 더 밝게 빛나지

You make me feel like I`m a baby
새로 태어났으니까
너 땜에 새로 태어났으니까
You make me feel like I`m on stage
주인공이 되니까
너랑 둘이 있으면 내가 주인공이 되니까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Oh you make feel like I`m on stages
너의 말 한마디에 난 마치
밝은 조명을 받은 것만 같지
넌 날 내 삶의 주인공으로 만들어줘
그래서 나도 널

You make me feel like I`m a baby
새로 태어났으니까
너 땜에 새로 태어났으니까
You make me feel like I`m on stage
주인공이 되니까
너랑 둘이 있으면 내가 주인공이 되니까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
You make me feel
It`s like oh oh o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