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퀜스(Loquence)월하독주(feat. D.C)
Jerry.k)
음악 한다고? 그래 해라 좀 그러다 말겠지
부모님 말씀 뒤에 예전 그녀가 말했지
어차피 너도 언젠가는 취업할 거잖아
요즘 그러려면 안 그래도 신경쓸 거 많아
왜 마음대로 단정지어
나는 니 생각과는 반대로 가고 있어
사실 가슴속에 곤란한 불안감이 솟아나는 건 말야
이 고집을 지킬 자신이 없는 건가봐
군입 핏줄 속으로 스며들 때
순고하게 굽히지 않고 꺾이지 않았던 그 순교자의 의지가
도대체 내게 있기는 한 걸까
그건 혹시 마셔버리면 끝나버리는 술병 안의 꿈일까
내가 쫓던 태양은 수 년 안에 끝이 날 달콤한 유혹이
만들어낸 수렁 안에 핀 꽃일까
거짓말 거짓말 난 저 멀리로 날 거니까
놓치지 않을 꺼야 이 승리자의 도취감
난 취한 채로 집 앞에서 전화를 걸어
내 의식의 고리는 이어졌다 끊어져
비틀대듯 알 수 없이 스쳐가는 언어의 늪을
허우적대다 흘려버린 눈물
바람이 분다 내 가슴을 찌른다
눈가에 맺힌 눈물의 붉은 자욱들을 지운다
그렇게 살 거냐고 묻거든 웃어 버리자
그렇게 살 거냐고? 분명히 그럴 거니까

D.C)
먼지로 가득 찬 이 세상에
눈감고서 오늘은 실컷 마시자
세월에 거친 이 풍파를 친구 삼아

눈물로 가득 찬 이 세상에
눈 가리고 오늘은 실컷 마시자
몰아쳐라 바람아 내 못난 눈물까지
다 쓸어다가 날려버리게

Makesense)
술 한잔에 기댄 젊은 날 내 청춘을 건다
한잔 비우고 또 비운 잔 취한 채 걸음을 걷다
더러운 거울을 본다 미친 듯 얼굴을 씻고
표정 없는 얼굴로 웃으며 계속 숨쉬고
낡아 버린 자화상 다 타버린 꿈과 환상
초점을 잃은 눈동자 가끔 눈물이
너무 벅차 올라와도 참고 견뎌냈을 뿐
먼저 누구도 내 슬픔 따위에 손잡지 않았어
미련을 남겨두면 뭐해 멍청아 다 지나갔어
날 쫓는 시간이라는 해는 붉게 다시 밝았어
더 뜨겁게 날 비춰줘 가슴에 불을 지펴줘
더 찢길 것도 없는 위태로운 나를 좀 지켜줘
한 가치 남은 담배보다도 내 심장은 빨리 타
꿈이라고 말해줘 어제의 악몽 속의 삶일까
또 한번의 눈을 가리자 오늘은 실컷 마시자
세월의 풍파조차 다 집어 삼키자
바람아 불어라 또 마셔라 그리고 멀리 도망쳐라
내 몸뚱일 떠 받쳐라 어지러운 세상을 망쳐라
어차피 난 떠날 몸 떠나자 동서남북
조용한 곳이라면 좋아 어차피 난 미천한 몸
불안감에 숨이 차 가끔 두려우니까
강한 남자인척 해도 남 몰래 슬피 우니까
그렇게 살 거냐고 묻거든 웃어버리자
그렇게 살 거냐고? 분명히 그럴 거니까

D.C)
먼지로 가득 찬 이 세상에
눈감고서 오늘은 실컷 마시자
세월에 거친 이 풍파를 친구 삼아

눈물로 가득 찬 이 세상에
눈 가리고 오늘은 실컷 마시자
몰아쳐라 바람아 내 못난 눈물까지
다 쓸어다가 날려버리게

술을 들이키고는 울다가 미친 듯 울다가
숨을 들이쉬고 또 웃다가 그렇게 웃다가
가는 세상이겠지 이러나 저러나 다 내 삶이겠지
세상을 둘러메고 침을 뱉고 큰소리로 외쳐

풀렸다면 묶는 거지 묶였다면 푸는 거지
여름이면 덥고 겨울이면 추운 거지
궁금하면 묻는 거지 연습하면 느는 거지
어려서는 들뜨고 나이 들면 죽는 거지

불 붙이면 끓는 거지 피곤하면 눕는 거지
생각나면 말하고 들리면 듣는 거지
두려우면 숨는 거지 이별하면 슬픈 거지
즐거우면 웃는 거지 눈물 나면 우는 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