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자 [남자] 누가 울어
소리 없이 흘러내리는 눈물 같은 이슬비
누가 울어 이 한밤 잃었던 추억인가
멀리 가버린 내 사랑은 돌아올 길 없는데
피가 맺히게 그 누가 울어 울어 검은 눈을 적시나

하염없이 흘러내리는 눈물 같은 이슬비
누가 울어 이 한밤 잃었던 상처인가
멀리 떠나간 내 사랑은 기약조차 없는데
애가 타도록 그 누가 울어 울어 검은 눈을 적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