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현미 사랑
이 세상에 하나 밖에 둘도 없는 내 여인아
보고 또 보고 또 쳐다 봐도 싫지않는 내 사랑아
비 내리는 여름날엔 내 한숨 우산이 되고
눈 내리는 겨울 날엔 내 가슴은 불이 되리라
온 세상을 다준대도 바꿀 수 없는 내 여인아
잠시라도 떨어져선 못 살 것같은 내 사랑아

행여 당신 외로울 땐 내가 당신 친구가 되고
행여 당신 우울할 땐 내가 당신 웃음 주리라
이 세상에 하나 밖에 둘도 없는 내 여인아
보고 또 보고 또 쳐다 봐도 싫지않는 내 사랑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