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웅 지평선은 말이없다
어디메 계시온지 보고픈 어머님은
얼마나 멀고 먼지 가고픈 내 고향은
언제나 눈 감으면 떠오르는 그모습
그리워 불러보는 이름이건만
지평선은 말이없다 대답이 없다

~ 간주중 ~

드넓은 이세상에 외로운 우리남매
만나자 헤어지는 뼈저린 슬픈 운명
차가운 이국땅에 쓰러져간 오빠를
가슴이 터지도록 불러보아도
지평선은 말이없다 대답이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