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지영 전화 한번 없네요
무슨 일인지 전화 한번 없네요
그댄 뭐가 그렇게 바빠 그러는 건지

이런 생각으로 몇 해가 지나고
우리의 사진도 바래져만 가네요

그대가 올까 봐 내게 돌아올까 봐
예뻐 보이려고 화장하고 있는데
서러운 마음에 새어 나온 눈물 때문에
다시 내 얼굴이 엉망이네요

어디 있는지 소식 한번 없네요
그대 잘 지내는지 혹시 못 지내는지

이런 걱정으로 또 하루 지나고
우리의 추억도 흐려져만 가네요

그대가 올까 봐 내게 돌아올까 봐
예뻐 보이려고 화장하고 있는데
서러운 마음에 새어 나온 눈물 때문에
다시 내 얼굴이 엉망 이네요

그대가 그리워 너무 보고 싶어서
아직까지 그댈 기다리고 있는데
언제쯤 오나요 아니 오지 않을 건가요
그것만이라도 가르쳐 줘요

전화 한번만 아니 소식 한번만
나는 다른 건 정말 바라지도 않아요

내게 이제라도 그대 목소리로
잊으라 말하면 그땐 잊어줄게요

그대가 말하면 뭐든 했던 나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