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뱀장어 자외선
가릴 수 없던 내 조각난 욕심에
잡을 수 없던 그 수많은 불빛들
아무런 준비도 하지 못한 내게
피할 새도 없이 쏟아져 내렸어

너에게 바란 건 우리가 바란 건
이룰 수 없었던 서로의 약속들
둘이서 걷다 다시 나눠진 골목길
그날 밤 너의 새까맣던 눈동자

I miss you. I`m sticking around
슬픔이 날 감싸네

I miss you. I`m sticking around
I need you. yeah same we are

표정 없는 얼굴 위에
검은 뿔테 속에 맺힌 너의
까만 눈동자에 난

낫지 않는 상처 위에
딱딱한 딱지 위에
가리려 한 반창고에 난

오늘도 흩어지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