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써겐(1sagain)잊혀지다(feat. 주보라)
이렇게 비오는 날이면
니 생각에 젖어 또 하루가 가고
사랑해 그 말 한마디조차
나 할 수 없었던 그 날을 기억해 everyday

창문가에 들리는 비소리 스며드는 기억에 눈을 감지
나 이제 괜찮아진 것 같아 어제도 친구들과 웃고 떠들다
새로운 사람을 만나보라 그래서 오늘 그 사람 만나기로 했어
작은 우산 하나 든채 이 길을 홀로 걸어 가는데
나를 사랑한단 너의 그 말 우리 행복했던 모든 것들이 생각나
이별이란 말은 절대 없을거야 내겐...
바보처럼 믿어왔던 나였는데...
멈춰버린 시간과 멎어버린 심장
죽어도 널 놓지못해 매일 미칠듯이 아팠던 그 날들도
모두 다 괜찮아 졌다고 난 믿었어

너와 사랑했던 기억 모두 다 잊고
다시 누군가를 만나 사랑 한다면
웃을수 있을까? 지울수 있을까?
아직 난 모르겠어
이렇게 비오는 날이면
니 생각에 젖어 또 하루가 가고
사랑해 그 말 한마디조차
나 할 수 없었던 그 날을 기억해 everyday

그 사람을 만나고 왔어 참 좋은 사람 같았어 하지만
이상한 죄책감에 나 자꾸 가슴 한쪽이 아파
내 모습을 봐 난 정말 나빠
끝내 난 너를 못잊고 다른 사랑을 찾아
어리석은 나의 가슴은 인정못해 너가 떠나갔음을..
때론 살아가는게 힘이 들 때
항상 네게 기대왔던 습관 때문에
너를 잃고 힘들때 내게 남은 너의 이름
너의 모습들로 구멍난 가슴 사랑에 빠지는건 한순간인데
왜 널 잊는건 이렇게 오래 걸릴까?
미안해 혼자 넘기엔 너무 큰 산인가봐 나에겐...

너와 사랑했던 기억 모두 다 잊고
다시 누군가를 만나 사랑 한다면
웃을수 있을까? 지울수 있을까?
아직 난 모르겠어
이렇게 비오는 날이면
니 생각에 젖어 또 하루가 가고
사랑해 그 말 한마디조차
나 할 수 없었던 그 날을 기억해 everyday

새로운 사람을 만나 또다시 우리가 했던 것들과
똑같은 장소에 같은 추억 그렇게 너를 잊는게 난 싫어
시간이 흘러 상처가 아물고 아픔이 더 큰 사랑으로 덮힐
그 날에 우린 영원히 서로 다른 남이되겠지

아직도 선명한 너의 그 모습들
우리가 만난 그 날 시작 됐던 그 사랑
아직도 잊지못해 every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