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률 Jump(feat. 정순용)
요즘 하루하루살면서
그다지 재밌는게 없어
노는것도 싫고 술도 시큰둥 연애도 살짝 귀찮아

책한권은 벌써 몇달째
책장이 넘어가질않고
큰맘먹고 샀던 카메라 위에 뿌연 먼지만 가득해

해야하는 일은 많지만 쉽사리 손에 잘 안잡혀
하고싶은 일이 많았었는데 왠일인지 다 시시해

아직모든게 신기한 내 스무살때처럼
새로운 일에 설레하며 가슴이 뛰고 싶어

이제는 나를 깨우고 싶어
또다른 나를 찾고 싶어
어디서부터 무엇부턴지 몰라도
한번 달려가볼까

벌컥 저지를 용기와
두둑한 베짱을 갖고서
열정에 가득찬 나를 불싸를 그 무언가가 필요해

영화에서처럼 짜릿한 반전은 기대하지 않아
그저 내마음이 이끄는 대로 한번쯤 가고 싶을뿐

땀에 흠뻑젖은 채로 쓰러질듯 숨차고
몬가 해냈다는 뿌듯함에 한바탕 웃고 싶어

이제는 나를 깨우고 싶어
또다른 나를 찾고 싶어
어디서부터 무엇부턴지 몰라도
지금부터라도 더는 늦기전에

이제는 나를 깨우고 싶어
또다른 나를 찾고 싶어
어디서부터 무엇부턴지 몰라도
한번 달려가볼까

이제는 나를 깨우고 싶어
또다른 나를 찾고 싶어
어디서부터 무엇부턴지 몰라도
지금부터라도 더는 늦기전에

이제는 나를 깨우고 싶어
또다른 나를 찾고 싶어
어디서부터 무엇부턴지 몰라도
한번 달려가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