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 끝으로 향한 이야기
내게 들려 주던 지난 일들이 먼 얘기처럼 느껴져도
아무런 말 하지 못하는 날 기다린 이별

너의 젖은 눈 속엔 나 아닌 또 다른 모습이 (언제부턴가)
머물지 않은 환상으로 모두 쉽게 변하게 한 거야

널 위해 남겨진 슬픔만이 숨소리 너머 느껴져
잠들지 않은 나의 사랑을 이제 떠나보낼 수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