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세 할 말을 하지 못했죠
어제는 말 못한것 뿐이예요 할말은 따로있죠. 그댈 사랑해
햇살이 눈에부셔 말을 할수없던 거예요
눈물이 앞을 가려버려서 할말을 하지 못했죠

그대의 웃음소린 알수가 없어 나를 보는 그눈빛 무얼 찾는지
이대론 아무말도 할수가 없네 그대를 보내고 전화할까

어제는 밤새도록 울었죠 할말을 다못하면 눈물이나요
새하얀 거울속에 당신얼굴 그려보았죠
눈물에 젖은 얼룩진 모습 다정히 웃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