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 브리즈(Melo` Breeze)연수(戀愁)
저물어가는 해거름에
서둘러 떠날 채비를 하듯
눈길 한번 주지 않는 나의 사람아

가슴 저림이 온몸에 번져
시리고 두 눈 먼다고 한들
그리워할수 있으니
얼마나 설레이는가

구름아래 비를 긋듯 얼마나 어리석었나
손을 휘젓는다고 강물이 빨리 흐르랴
애저녁에 사랑조차 없었다면 아마
오늘만한 하루도 없었을테지

창피한 나의 상처마저 감싸주던
설핏한 웃음 그 얼굴 다신 못보니
목놓아 울 수밖에

구름아래 비를 긋듯 얼마나 어리석었나
손을 휘젓는다고 강물이 빨리 흐르랴
애저녁에 사랑 조차 없었다면 아마
오늘만한 하루도 없었을테지

닿지 않은 내 사랑이 네게 사랑일까마는
손 글씨로 쓴 편지 나의 전부를 담아 보내
비좁은 길 뒤편 저 너머 주저 앉은채
한많은 내 사랑만 홀로 남아서
그리움만 쌓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