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새 아직도 못다한 사랑
오늘도 갈대 밭에 저홀로 우는 새는
내 마음을 알았나봐 쓸쓸한 바람에
아득히 밀려오는 또렷한 그 소리는
잃어버린 그 옛날에 행복이 젖어 있네
외로움에 지쳐버린 내마음을 어떻게 말로 다하나요
난 몰라요 이 가슴엔 아직도 못다한 사랑

지난 날 꿈속에서 저홀로 우는 여인
내 마음을 알았나봐 쓸쓸한 바람에
아득히 밀려오는 또렷한 그 소리는
잃어버린 그 옛날에 행복이 젖어 있네
외로움에 지쳐버린 내 마음을 어떻게 말로 다 하나요
난 싫어요 돌아와요 아직도 못다한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