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미 제290장 괴로운 인생길 가는 몸이
괴로운 인생길 가는 몸이
평안히 쉬일 곳 아주 없네
걱정과 고생이 어디는 없으리
돌아갈 내 고향 하늘 나라

광야에 찬 바람 불더라도
앞으로 남은 길 멀지 않네
산너머 눈보라 재우쳐 불어도
돌아갈 내 고향 하늘 나라

날 구원하신 주 모시옵고
영원한 영광을 누리리라
그리던 성도들 한 자리 만나리
돌아갈 내 고향 하늘 나라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