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쿠다 미와코 GTO ED しずく[물방울]
すべての人を愛せるわけじゃないなら せめて愛する人を
[스베떼노 히토오 아이세루 와케쟈 나이나라세메떼 아이 스루 히토오]
모든사람을 사랑하는 것이 아니라면. 적어도 사랑하는 이를

裏切らずに疑わずに 責めたり憎んだりしないで
[우라기- 라즈니 우따가- 와즈니 세메따리 니쿠운다리 시나이데-]
배신한다거나 의심하지말고. 책망한다거나 미워하진 말아줘요.

無邪氣でいることが 人を傷つけてしまうの?
[무자- 키데 이루 고또가 히또오기즈쯔께떼 시마우노-]
순수하게 있는 것이 타인을 상처를 받게끔 하는건가요?

靜かな情熱が瞳の奧で騷ぎだす…あなたに巡り合えて
[시즈카나 죠네쯔가 히토미노 오쿠데- 사와기 다스-아나따니메-구-리- 아에떼-]
잔잔한 정열이 눈동자의 저편에서부터 혼란스러워져가...당신을 우연히 만나면서..

こぼれそうななみだのつぶ 流さず胸にためて
[고보레소-나 나미다노 쯔부 나가사즈- 무네니 다메떼-]
넘쳐 흐를듯한 눈물의 방울. 흘리지않고 가슴에 담아둔채

一瞬を强く生きよ 一途なしずくになって
[이잇슌모-쯔요쿠 이키요 이찌즈나 시즈쿠니 나앗떼-]
한 순간이라도 강하게 살겠어. 하나의 물방울이 되어

純粹な愛情が いつだって誰かを惑わしてる
[쥰스이나- 아이죠가 이쯔닫떼 다레카오 마도와 시떼루-]
순수한 애정이 언제나 사람을 당혹케 하죠

あきらめないで祈りましょう 世界がたとえ暗闇でも
[아키라메나이데- 이노리 마쇼오- 세카이가 다토에 구라야미데모-]
포기하지 말아요 함께 기도를 드려요 세상이 설령 암흑속이라도

自分に誇れる たったひとつを見つけだそう
[지분-니 호코레루 닷따히또쯔오 미쯔께다소-]
자신이 자랑할 수 있는 또 하나를 찾은것같아요.

コトバに出來ない夢が兩手にあふれても 誰にも染まらないよ
[고토바니 데키나이 유메가 료오테니- 아후레테모-다레니모 손마라나이요-]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꿈이 두손에 가득하더라도 누군가에게 물들지는 않아요.

果てしない時代の中で 自分に何が出來る
[하테시나이- 도키노나카데- 지분-니 나니가 데키루]
끝나지 않은 시대의 속에서 자신이 무엇을 할수있나요?

今はまだ小さくても 輝き消せやしないよ
[이마와 마다 찌-사쿠떼모 가가야-키 게세야-시나-이요-]
지금은 아직 조그맣다고 해도 빛을잃고 사라지진 않아요.

水道のカルキがシンクの淵にたまって そのまま溶けそうにない
[스이도노 카루키가 싱크노 찌니 다맛떼 소노마마도케소니나이]
수도관에 낀 석회가 싱크대의 쓰레기가 쌓여 그대로 녹아 사라지지는 않아.

化かく環境ももちろん愛情も ぜんぶ同じ次元で考える
[가가쿠 겡꾜모 모치론 아이죠모 젠부 온나지 지겐데 강가에루]
변해가는 환경도 물론 애정도 전부 같은 차원으로 생각해.

何かひとつ自分にしかできないコト 見つけだせたら
[나니까 히또쯔 지분니 시까 데키나이고토 미쯔께다세따라]
무언가 한 가지 자신밖에 할 수 없는 것. 찾게 되었다면

他には何もいらないでしょ それが最近わかってきたでしょ
[호카니와 나니모 이라나이데쇼 소레가 사이킨 와갓떼 기따데쇼]
다른건 무엇도 필요없는거야 그걸 이제서야 깨닫게된거지

大きな岩のような都市の隅っこで 何かを少しずつ×3變えていきたい
[오오키나 이와노 요-니 도카이노 스뭇코데 나니카오 스코시즈쯔X3 가에떼 이키따이]
커다란 바위처럼 서있는 도시의 바닥부터 무언가를 조금씩X3 바꾸면서 살아가고싶어

誰かを本氣で浸食してたい
[다레카오 혼키데 신쇼쿠 시떼따이]
누군가를 정말로 침식하고 싶어

今朝のテレビは遠いどこかの 憎みあう誰かを映してた
[게사노 테레비와 도오이 도코카노 니쿠미아우 다레카오 우쯔시떼따]
오늘아침의 TV에서는 먼 어딘가에서 서로증오하는 누군가를 비추고 있었어

果てしない時代の中で 自分に何が出きる
[하테시나이- 도키노나카데- 지분-니 나니가 데키루]
끝나지 않은 시대의 속에서 자신에게 무엇이 가능한가요?

今はまだ小さくても 輝き消せやしないよ
[이마와 마다 찌-사쿠떼모 가가야-키 게세야-시나-이요-]
지금은 아직 조그맣다해도 빛을 잃고 사라지진 않아요.

こぼれそうな,なみだのつぶ 流さず胸にためて
[고보레소-나 나미다노 쯔부 나가사즈- 무네니 다메떼-]
흘러넘칠듯한 눈물의 방울 흘리지 않고서 가슴에 담아둔 채

一瞬を强く生きよ 一途なしずくになって
[이잇슌모-쯔요쿠 이키요 이찌즈나 시즈쿠니 나앗떼-]
한 순간이라도 강하게 살겠어. 하나의 물방울이 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