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숙 통기타 메들리(54분 40초)

━★º영아와 함께 음악여행º★━
★고니 - 이태원★
*가난한 시인의 집에 내일의 꿈을 열었던
외로운 고니 한마리 지금은 지금은 어데로 갔나
속울음을 삼키면서 지친몸을 내게 기대고
약속을 지키지 않는 사람들이 미워졌다고
날아도 날개가 없고 울어도 눈물이 없어 없어라
이젠다시 이제다시는 볼수없는 아아 우리의고니
이젠다시 이제다시는 볼수없는 아아 우리의고니
*반복
★목화밭 - 하사와병장★
우리 처음 만난곳도 목화밭이라네
우리 처음 사랑한곳도 목화밭이라네
밤하늘에 별을보며 사랑을 약속하던 너
그 옛날 목화밭 목화밭
우리들이 헤어진곳도 목화밭이라네
기약도 없이 헤어진곳도 목화밭이라네
서로멀리 헤어져도 서로가 잊지못한곳
조그만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잠시라도 정말 잊지못한곳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그 옛날 목화밭 목화밭
나이제서 찾아온곳도 목화밭이라네
그리워서 찾아온곳도 목화밭이라네
그소녀는 어디가고 나만혼자 외로이
그 옛날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잠시라도 정말 잊지못한곳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목화밭
그 옛날 목화밭 목화밭
★갯바위 - 한마음★
나는 나는 갯바위
당신은 나를 사랑하는 파도
어느고운 바람 불던날 잔잔히 다가와
부드러운 손길로 나를 감싸고
향기로운 입술도 내게 주었지
*세찬 비바람에 내몸이 패이고
이는 파도에 내 뜻이 부서져도
나의 생은 당신의 조각품인 것을
나는 당신으로 인해 아름다운 것을
나는 나는 갯바위
당신은 나를 사랑하는 파도
우린 오늘도 마주보며 이렇게 서있네*
(이렇게 서있네)
★그대 발길 머무는 곳에 - 조용필★
그대 발길이 머무는 곳에
숨결이 느껴진 곳에
내마음 머물게 하여 주~오
그대 긴밤을 지샌 별처럼
사랑의 그림자되어 그곁에 살리라
*아~ 내곁에 있는 모든 것들이
정녕 기쁨이 되게 하여주오
그리고 사랑의 그림자되어
끝없이 머물게 하여주오
한순간 스쳐가는 그 세월을
내곁에 머물도록 하여 주오
꿈이 꿈으로 끝나지 않을
사랑은 영원히 남아 언제나 내곁에....*
★나비소녀 - 김세화 ★
옛날옛날 한 옛날에 예쁜소녀 하나가
꽃바구니 옆에 끼고 나물캐러 가다가
꽃잎속에 숨어있는 나비한테 반해서
나물담을 바구니에 예쁜나비가 가득
호랑나비 한마리는 가슴에다 붙이고
머리위에도 어깨위에도 노랑나비 붙일래
나비야 날아라 내마음도 함께 날아라
나는야 아름다운 사랑의 나비소녀
캐고싶은 나물들아 한뿌리도 못캤지만
나비가좋아 나비가좋아 노랑나비 붙일래
나비야 날아라 내마음도 함께 날아라
나는야 아름다운 사랑의 나비소녀
★이사가던날 - 산이슬★
이사가던 날 뒷집아이 돌이는
각시되어 놀던 나와 헤어지기 싫어서
장독뒤에 숨어서 하루를 울었고
탱자나무 꽃잎만~ 흔들었다네
지나버린 어린 시절
그 어릴적 추억은
탱자나무 울타리에 피어오른다.
이사가던 날 뒷집아이 돌이는
갓시되어 놀던 나와 헤어지기 싫어서
~~
지나버린 어린 시절
그 어릴적 추억은
탱자나무 울타리에 피어오른다.
이사가던 날 뒷집아이 돌이는
갓시되어 놀던 나와 헤어지기 싫어서
헤어지기 싫어서
★우리사랑을 노래해요..★
눈과눈을 마주보며 우리사랑을 속삭여요
맘과맘을 함께모아 오오 우리사랑을 노래해요
손에손을 마주잡고 우리사랑을 약속해요
해가지는 창가에서 오오 우리사랑을 노래해요
어둠이 내리면 내눈을 보세요~
내눈속에 당신이 얼마나 예쁜지~예예예
눈과눈을 마주보며 우리사랑을 속삭여요
맘과맘을 함께모아 오오 우리사랑을 노래해요
~
어둠이 내리면 내눈을 보세요~
내눈속에 당신이 얼마나 예쁜지
손에손을 마주잡고 우리사랑을 약속해요
밤하늘에 별을새며 오오 우리사랑을 노래해요
★모닥불 - ★
모닥불 피워놓고 마주 앉아서
우리들의 이야기는 끝이 없어라
인생은 연기속에 재를 남기고
말없이 사라지는 모닥불 같은것
~~
타다가 꺼지는 그순간 까지
우리들의 이야기는 끝이 없어라
~
타다가 꺼지는 그 순간까지
우리들의 이야기는
끝이 없어라
★토요일 밤에 - 김세환 ★
긴 머리에 짧은 치마
아름다운 그녀를 보면
무슨말을 하여야 할까
오~~ 토요일 밤에
토요일밤 토요일 밤에
나 그대를 만나리
토요일밤 토요일 밤에
나 그대를 만나리라
세상에서 제일가는
믿음직한 그이를 보면
무슨말을 하여야 할까
오~~ 토요일 밤에
토요일밤 토요일 밤에
나 그대를 만나리
토요일밤 토요일 밤에
나 그대를 만나리라
아름다운 노래소리
멀리멀리 퍼져갈때
희망에찬 내일을 위해
오~~ 토요일 밤에
토요일밤 토요일 밤에
나 그대를 만나리
토요일밤 토요일 밤에
나 그대를 만나리라
★어서 말을해 - 해바라기★
너는너는 바보야
그를 잡고 말을 못하면
너는바보야~~
사랑한단 한마디
그를 잡고 말을 못하면
떠나가버려 어서 말을해
흔적없는 거리 거리마다
말못하는 사람들뿐이야
정만주면 무슨 소용 있나
가고나면 울고 말 것을
미워하면 무슨 소용 있나
가고나면 후회할 것을
~~
흔적없는 거리 거리마다
말못하는 사람들뿐이야
정만주면 무슨 소용 있나
가고나면 울고 말 것을
미워하면 무슨 소용 있나
가고나면 후회할 것을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어서 말을해
★소녀의 기도 - 이선희★
바람불면 흩어지는 쓸쓸한 낙엽이
모두잠에 취한 이슬처럼 아른거려요.
그 목소리 귓전으로 담고 덧 없는
걷는 텅빈 마음은
*떠난 사랑을 그리워 하는
서글픈 마음뿐인데
혼자 남아서 지켜야 하는
외로움이 나를 울리네
나는나는 붙잡지도 못하는 아쉬움에
낙엽되어 계절속에 나를 묻으며
봄이 다시 찾아오길 나는 빌어요
이밤 지새고 나면*
(이밤 지새고 나면)
★화가 났을까 - 김세환★
*손을 뿌리치면서 집에 가야겠다고
화를 발칵 내며 뛰어가는 모습
이건 이런 것이고 그건 저런 것이다
암만 얘기해도 전혀 듣질 않네
정말 화가 났을까 정말 토라졌을까
밤새 잠 못자고 끙끙 앓았는데
아마 풀어질거야 아마 돌아설거야
밤새 잠 못자고 나를 달래보네 *
★목노주점 - 이연실★
멋들어진 친구 내오랜 친구야
언제라도 그곳에서 껄껄껄 웃던
멋들어진 친구 내오랜 친구야
언제라도 그곳으로 찾아오라던
이왕이면 더큰잔에 술을 따르고
이왕이면 마주앉아 마시자 그랬지
그래 그렇게 마주 앉아서
그래 그렇게 부딪혀 보자
가장 멋진 목소리로 기원하려마
가장멋진 웃음으로 화답해줄께
오늘도 목로주점 흙바람 벽엔
삼십촉 백열등이 그네를 탄다
~~
월말이면 월급타서 로프를 사고
년말이면 적금타서 낙타를 사자
그래 그렇게 산에 오르고
그래 그렇게 사막에 가자
가장멋진 내친구야 빠뜨리지마
한다스의 연필과 노트 한권도
오늘도 목로주점 흙바람 벽엔
삼십촉 백열등이 그네를 탄다
그네를 탄다~ 그네를 탄다~
★미운 사람 - 윤형주★
이제는 우리가 이별을 할시간 아 미운 사람
그동안 우리는 사랑을 했는데 아 미운 사람
그렇게도 다정 했는데 그렇게도 행복 했는데
우리멀리 헤어 진다면 서러운맘 어이 달래나
눈물을 감추려 하늘을 봤는데 아 미운 사람
눈물을 감추려 고개를 떨궈도 아 미운 사람
~~
다시는 그 사람 생각을 않으리 아 미운 사람
그러나 또 다시 눈 앞에 보이는 아 미운 사람
그렇게도 다정 했는데 그렇게도 행복 했는데
우리멀리 헤어 진다면 서러운맘 어이 달래나
눈물을 감추려 하늘을 봤는데 아 미운 사람
눈물을 감추려 고개를 떨궈도 아 미운 사람
★포플러 나무 아래 - 배따라기★
포플러 나무 아래 나만의 추억에 젖네
푸른하늘이 슬프게만 보이던 거리에서
언제나 말이 없던 너는 키 작은 나를 보며
슬픈표정으로 훔쳐보곤 했지 아무도 모르게
담벼락에 기대서서 긴 머리를 쓸어올리며
기억의 저편에서 우린 또 만나겠지만
흐려진 눈가엔 가득 너의 그리움만
랄라라 라라라라 너의 그리움만
~~
포플러 나무 아래 나만의 추억에 젖네
푸른하늘이 슬프게만 보이던 거리에서
언제나 말이 없던 너는 키 작은 나를 보며
슬픈표정으로 훔쳐보곤 했지 아무도 모르게
담벼락에 기대서서 긴 머리를 쓸어올리며
기억의 저편에서 우린 또 만나겠지만
흐려진 눈가엔 가득 너의 그리움만
랄라라 라라라라 너의 그리움만
랄라라 라라라라 너의 그리움만
★나뭇잎 사이로 - 강촌사람들★
나뭇잎 사이로 파란 가로등
그 불빛 아래로 너의 야윈 얼굴
지붕들 사이로 좁다란 하늘
그 하늘 아래로 사람들 물결
여름은 벌써 가 버렸나
거리엔 어느새 서늘한 바람
계절은 이렇게 쉽게 오가는데
우린 또 얼마나 어렵게
사랑해야 하는지 하는지
나뭇잎 사이로 여린 별하나
그 별빛 아래로 너의 작은 꿈이
~~
어둠은 벌써 밀려왔나
거리엔 어느새 정다운 불빛
그 빛은 언제나 눈 앞에 있는데
우린 또 얼마나 먼 길을
돌아가야 하는지 하는지
나뭇잎 사이로 파란 가로등
그 불빛 아래로 너의 야윈 얼굴
나뭇잎 사이로 파란 가로등
그 불빛 아래로 너의 야윈 얼굴
지붕들 사이로 좁다란 하늘
그 하늘 아래로 사람들 물결
★장미 - 사월과 오월★
당신에게선 꽃내음이 나네요
잠자는 나를 깨우고 가네요
싱그런 잎사귀 돋아난 가시처럼
어쩌면 당신은 장미를 닮았네요
당신의 모습이 장미꽃 같아
당신을 부를 때 당신을 부를 때
장미라고 할래요
당신에게선 꽃내음이 나네요
잠 못 이룬 나를 재우고 가네요
어여쁜 꽃송이 가슴에 꽂으면
동화속 왕자가 부럽지 않아요
당신의 모습이 장미꽃 같아
당신을 부를때 당신을 부를때
장미라고 할래요
당신에게선 꽃내음이 나네요
잠자는 나를 깨우고 가네요
싱그런 잎사귀 돋아난 가시처럼
어쩌면 당신은 장미를 닮았네요
어쩌면 당신은 장미를 닮았네요
★바야야 - 이정희★
*바야야 ~ 바야야 ~
별을 보면서 너를 생각하네
바야야 ~ 바야야 ~
노래 하면서 너를 생각하네
물새가 날으는 바다를 보면서
앞날을 얘기 하던 너
길위에 구르는 낙엽을 밟으며
지금은 떠나버린 너
바야야 ~ 바야야 ~
나는 지금도 너를 생각하네
바야야 ~ 바야야 ~
언제까지나 너를 생각하네 *
(언제까지나 너를 생각하네)
★불티 - 전영록★
*나의 뜨거운 마음을
불같은 나의 마음을
다시 태울 수 없을까
헤어지긴 정말 싫어
이제라도 살며시 ~~하하~하하
나를 두고 간다면
내 마음 너무나 아쉬워 어~
날마다 만나서 하는 말
모두다 그렇고 그런 얘기
하루 또 하루 지나면
마음이 너무 답답해
돌아서 말없이 갈 때면
마음이 너무 아쉬워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