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하루만
참 미안해 우리 만난지 오늘이 며칠째인지
바보처럼 기억이 나질않아 음~
약속했던 이 시간만은 니가 기억하면 했어
처음으로 널 위해 모든 걸 준비했는데
너만 있으면 돼 너만 오면돼 기다리기 너무 힘들어
이 밤이 다 가기 전에 아침이 오기 전에
오늘만은 꼭 올거라고 그렇게 믿었었는데
어제처럼 내게 와줄거라고
두번 다시 어제처럼 더이상 너를 위해
할 수 없는 일 오늘까지만 기다려줬으면

텅빈방 혼자서 귀기울이면 저 문으로 니가 올까봐
온종일 한곳만 보며 잠 못이루고 있어
끝이라고 잘 지내라고 더 좋은 사람 만나서
행복하란 그 말이 화가나서
붙잡지도 못한 나를 넌 지금 어디가서 원망하는지 우~
너 아니면 난 행복할 수 없어

소중했던 우리 둘만의 기억 속에
혼자 남겨지는게 자꾸 두렵기만해

오늘만은 꼭 올거라고 그렇게 믿었었는데
어제처럼 내게 와줄거라고 오~~~
두번 다시 어제처럼 더이상 너를 위해 할 수 없는 일
오늘까지만 기다려줬으면 우~예
오늘까지만 기다려줬~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