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plug&AG 바보(Farewell To Our Twenties)
Yeah. Unplug & AG

This one`s for farewell to our twenties

You`ve made what I am and put me in my place

덕분에 I`m chapter two in my life. thanks.

길을 걷다 지난 글을 보아도

아무렇지도 않게 무덤덤하게느껴지는 그런 하루야

내가슴에 바람이 불어와도

아무 느낌도 없이 늘그렇듯 지나왔던 그런 하루야

이렇게 잠시동안 그려봤던

하루가 또 반복되는 시간들 속에서

어디를 보고 무얼 밟고 있는지도 모르는 난 바보야

Life goes like this and a

Life goes like that and a

Life goes on Life still goes on

그렇게 모르는척 하루를 살아내고

Life goes like this and a

Life goes like that and a

Life goes on still goes on

내맘은 모르는체 세상은 흘러가고

진심없이 가사를 고쳐봐도

비오는 뒤 촉촉한 향기처럼 쓸쓸함이 오는 하루야

친구들과 수다를 떨어봐도

땅거미 지는 어느 거리에 나혼자 기대고픈 하루야

이렇게 잠시동안 그려봤던 하루가

또 반복되는 시간들 속에서

어디를 보고 무얼 밟고 있는지도 모르는 난 바보야

Life goes like this and a

Life goes like that and a

Life goes on Life still goes on

그렇게 모르는척 하루를 살아내고

Life goes like this and a

Life goes like that and a

Life goes on still goes on

혈관에 소주가 더 많이 흐르는 오늘같은 밤에

우리 항상 노래방가서 같이 부르던 그 노래를 틀곤해

추억 덕분에 행복했던 어제를 먹으며 오늘을 살아가네

나 이젠 아마 못할꺼야 사랑을 위한 사랑은

결혼을 향한 사랑을 자랑할만한 사람과의 만남뿐

적당히 맞춰가는 사람들

그들중 하나가 된 우린 영락없는 어른들

Life goes like this and a

Life goes like that and a

Life goes on Life still goes on

그렇게 모르는척 하루를 살아내고

Life goes like this and a

Life goes like that and a

Life goes on still goes on

내맘은 모르는체 세상은 흘러가고

참을만큼 참고나서도 또 참을줄 아는 바보

세번은 더 세고나서 한마디 겨우 뱉는 바보

그립고 또 그리워도 그리워만 하고 말줄 아는 바보

괜찮단 혼잣말만 늘어가고

아옹다옹하며 사는 모습 부러워져도

텅빈집 불키며 괜시리 외로워져도

아무렇지 않은 가면만 행복하다는 최면만

덮어쓴채 그렇게 모른척 하루를 넘기는 바보

Yeah. Unplug & AG

This one`s for farewell to our twenties

You`ve made what I am and put me in my place

덕분에 I`m chapter three in my life.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