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x 바보가 되고싶은 시인

Lady 바람이 불어와
떨어진 낙엽을 붙잡고 춤을 추네요

Lady 비가 내리더니
내 어깨를 두드리며
나를 위로해 주네요

비가 내게 잊어버리래요
바람이 내게 날려버리라 해요

알겠다고 고갤 숙여봐도
그대를 잊기가 정말 어렵네요

Lady 아름다운 이 밤
저 하늘 달빛에
내 맘을 털어놓아요

Lady 내 맘을 아는지
하얀 얼굴을 가리며
살며시 눈물짓네요

비가 내게 울지 좀 말래요
바람이 내게 웃어버리라 해요

알겠다고 대답은 했지만
어쩐지 그 약속 못 지킬 것 같아

사랑할 땐 바보가 됐어요
이별을 할땐 시인이 되었어요

하지만 나의 허전한 마음은
한편의 시로도 채울 수 없어요

비가 내게 잊어버리래요
바람이 내게 날려버리라 해요

알겠다고 고갤 숙여봐도
그대를 잊기가 정말 어렵네요

그대를 너무나 사랑했나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