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수라 이제 사랑은 끝났다
다신 돌아보지 않을 것 같아
그대 눈물이 흘러도
이젠 바보처럼 사랑 하나로만
너를 붙잡을 수 없어

너도 많이 아파했을 것 같아
내게 말을 하지 않아도
나를 떠나가도 우리 추억들은
가슴에 남을텐데

나의 가슴 속에 새겨진 한 사람
내가 사랑했던 단 한 사람
언제까지라도 나를 지키겠단
그 말 가슴에 남는데

나의 가슴 속에 새겨진 한 사람
내가 사랑했던 단 한 사람
다시 돌아와 너의 품 안에 날 안아주겠니

~~~~~간주~~~

이젠 너를 원망하지 않겠어
서툰 기대도 없듯이
때론 그리움에 눈물 흐른대도
행복하다고 믿고 싶어

이젠 누군가를 만난다 해도
다시 사랑할 수 없잖아
이미 내 심장은 너와 사랑했던
그 때에 멈췄는데

나의 가슴 속에 새겨진 한 사람
내가 사랑했던 단 한 사람
언제까지라도 나를 지키겠단
그 말 가슴에 남는데

나의 가슴 속에 새겨진 한 사람
내가 사랑했던 단 한 사람
다시 돌아와 너의 품 안에 날 안아주겠니

잠시 하늘에 내 사랑을 맡겼을 뿐이야
워어어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