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서쪽하늘
서쪽하늘로 노을은 지고...
이젠 슬픔이 되버린 그대를...
다시 부를수 없을 것 같아...또 한번 불러보네...

소리쳐 불러도 늘 허공에 부서져 돌아오는 너의 이름...
이젠 더 견딜 힘조차 없게...날 버려두고 가지...

사랑하는 날...떠나가는 날...하늘도 슬퍼서 울어준날...
빗속에 떠날 나였음을...넌 알고있는듯이...

비가오는 날엔...난 항상 널 그리워해...
언젠간 널 다시 만나는 그날을 기다리며...
비내린 하늘은...왜 그리 날 슬프게해...
흩어진 내 눈물로 널 잊고 싶은데...

가고싶어...널 보고싶어...꼭 찾고싶었어...
하지만...너의 모습은 아직도 그 자리에...

하지만 난 널 사랑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