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클 서랍속의 동화


알고 있었니 오랬동안 나 아무도[모르게]
내안에[숨겨둔]그 사랑이 너였던 걸
항상 너에겐 말을 못했어 커다란[니모습]
바라만[보아도]설레이던 나의 맘을

맨 처음 내이름을 불러준 그날부터
나의 일기엔 너의 얘기만 채우던 사랑이야 오~

내 조그만 오 ~ 서랍속에 간직한
그 사람이 너였다는 걸
이런 나의 맘 oh baby 몰랐을거야

오~가만히 널
오~ 바라보던 기쁨에 나의 날은 행복했는걸
오늘밤에도 너 몰래쓰고 있는 말
널 사랑해

[간주中]

우연히 마주치던 좁다란 골목길도
니가 오기를 기다려왔던 나만의 비밀이야 오~~

내 조그만 오 ~ 서랍속에 간직한
그 사람이 너였다는 걸
이런 나의 맘 oh baby 몰랐을거야

오~가만히 널
오~ 바라보던 기쁨에 나의 날은 행복했는걸
오늘밤에도 너 몰래쓰고 있는 말
널 사랑해

아직은 서툰 나를 보여줄순 없지겠만
언젠가는 니 앞에 설 날 기다려 oh baby~

니가 있던 오~ 내중한 추억들
그 사랑이 아름다운걸 바라만 봐도
oh baby 외롭지 않아

오~ 언제쯤 난 오 ~ 너의 곁에 다가가
내맘알게 할 수있을까
오늘밤 꿈엔 니 앞에 하고 싶은 말 너뿐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