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프 지난 겨울 이야기
어느새 또 찬바람 내 귓가를 스쳐

거리에는 온통 하얀 눈만 쌓여가네

너의 옷깃 스치던 눈송이 나에게

너의 예쁜 얼굴을 그려주네

난 너를 잊어버릴 수가 없어 정말

너도 날 생각할거라 믿고 싶어

거리를 걸어봐도 온통 너뿐

다른 사람은 하나 없어

너도 날 찾고 있나 둘러보지

하지만 그건 나의 착각

뒤돌아서는 내 모습을 혹시

네가 보지는 않을까

*생각나니 우리들의 (지난)겨울

따뜻했던 너와 나

인적없는 눈길위에 새겼었지

맑고 티없는 네 얼굴

*repeat

**하지만 지난 일일뿐

너와 함께한 시간보다

내게 다가올 시간들이

나에겐 소중한 것을

비로소 나는 느낀거야

너 뿐만이 아니라는 걸 난 알아

**repe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