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인(Ayn)화장이 번질까봐
널 내가 독한여자라
눈물도 없을거라 하지
헤어지려하는데
이렇게 니 앞에서 웃고있는 네 모습이
밉기만하지

내 화장이 번질까봐
니 앞에서 울지도 못해
아무리 슬퍼도
예쁜 모습 보여주려고
가슴아파 울고싶어
눈물이 앞을 가려도
겨우 참아내고 있는
내 맘을 아니~
알고있니 모르겠지

넌 나를 처음 봤을때
웃는 모습이 참 예쁘다했지
너무 좋았었자나
정말 사랑했자나
니가 보는 내 마지막 웃음일테니
오~ 차라리 독한여자라는 말을 들을래

바보같이 울어도 매달려도
어차피 너는 날 떠날테니까
잊지말고 기억해줘
이렇게 웃는 모습 날
너무 사랑해서 이런거야
미워하지마

난 화장이 번질까봐
눈물을 삼키고 있어
아무리 슬퍼도
예쁜 모습 보여주려고
가슴으로 울고있어
내 안은 죽을거 같아
겨우 참아내고 있는
내 맘을 아니~
알고있니 모를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