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중 크리스마스 카드(Feat. 김형중)
아직 날 기억 하고 있니?
가끔 너의 소식은 듣곤 해
오늘 서울엔 많은 눈이 내려와
기쁜 날 잘 지내는지
지난날 우리 약속 했던
예쁜 불빛 가득한 그곳에 왔어
모두 행복한 얼굴 손에는 선물들
거리 마다 온통 메리 크리스마스
지금도 등 뒤를 돌아 보면
웃음 띤 얼굴로 날 반겨줄 것만 같은데
길 저편에 많은 사람
그 사이 날 찾아 헤매던
너의 모습 보일 것 같은데
그대여 메리 크리스마스
잘 지내나요 그대 앞에 축복을
좋은 사람 만나 함께 하기를
오늘 밤 카드에 내 맘 담아 보내요
너와 함께 걷던 이 거리엔
우리를 닮은 연인들 내 옆을 스치는데
내 외투에 손을 넣고
하얀 입김을 불어 대던
아이 같은 넌 어제 같은데
뜨겁게 귀가 느껴질 만큼
전화길 바짝 대고 들었던
떨리는 목소리 끝을 말하던 밤
눈물을 참으려 난 입술만
그대여 메리 크리스마스
잘 지내나요 그대 앞에 축복을
좋은 사람 만나 함께하기를
오늘밤 카드에 내 맘 담아 보내
저 멀리 너를 닮은 뒷모습 보여
나처럼 혼잔 가봐
왜 그리 많은지 너의 기억은
내 어깨 위에 쌓인 눈꽃들처럼
가득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