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룡 미운 사람

그대얼굴 볼때면 나는 슬퍼져
어차피당신은 떠나간 사람
하얀미소 머금고 떠나가세요
슬픔은 이제그만 생각말아요

밤이면 창가에 기대어앉아
그대얼굴 지우려 애써 봐야지
안개처럼 왔다가 그냥가버릴껄 왜이리
내마음 흔들어놓았나
지나간 아름다운 숱한 추억이
떨어지는 낙엽되어 사라져가네
그대는 미운사람
그대는 미운사람

아무말도 하지를 말고 가세요
어차피 당신은 떠나간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