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권 미사의노래


당신이 주신선물 가슴에 안고서
달도없고 별도없는 어둠을 걸어가오
저멀리 니콜라에 종소리 처량한데
부엉새 우지마라 가슴아프다

두손목 마주잡고 헤어지던 앞뜰엔
지금도 피었구나 향기좋은 다리아
찬서리 모진바람 꽃잎에 불지마라
영광의 오솔길에 뿌려보련다 장르:탱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