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사랑하는사람이생겼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이 생겼습니다.
아침에 이를 닦고 세수를 하고 머리를 감으며 내게 사랑하는사람이 생겼다는걸 알았습니다.
참으로 따뜻하고 행복합니다.
언제가부터 전 행복이 TV 드라마나 CF에서만 존재하는것인줄 생각했었는데 이젠 거울을 통해서 보이는 제눈동자에서도 행복이 보이나 봅니다
많은것이 달라졌습니다..
어쩌면 이렇게도 좋은일들만 생길수가 있는지..
그렇게 늦게 오던버스도 어느세 내앞에와 어서 집에가 전화를 기다리라는듯 나를 기다려주고.. 함께 보고 느끼라는듯 감미로운 사랑얘기로한 테마 영화들이 속속 개봉되고.. 읽어보고 따라하라는듯 좋은 시집들이 눈에 띄고 있습니다.
얼마 안있으면 그의 생일이 찾아옵니다
그의 생일날 무슨선물을 건네줄까 고민하는 내모습이 참 이뻐보입니다
언제나 나를 떠올릴수 있게 메모와 지갑을 겸할수있는 다이어리 수첩을사줘볼까 하며... 이런저런 고민을 하는 내모습이 그렇게도 행복하게 느껴질수 없습니다..
사랑하는사람이 생겼습니다.
아침에 이를 닦고 세수를 하고 머리를 감으며 내게도 사랑하는사람이 생겼다는걸알았습니다.
그렇게 사랑하는사람이 생겼다는걸 알수있을때 ..
문득문득 불안해지곤합니다..사랑하면 안돼는데..
또 그렇게 돼면 안돼는데..
버스가 너무 빨리와 어쩔수 없이 일찍 들어간 집에서
평소보다 더 많은 시간 전화기만 만지작만지작 쳐다보고 있으면 안돼는데 감미로운 사랑얘기를 테마로한 영화가 개봉될때마다 아직도 흘릴눈물이 남아 있는지 확인 하게 돼면 안돼는데 ..
읽을만한거라곤 선물받았던책 밤새도록 뒤적이며 울고 또 울게 돼면 안돼는데...
입을 맞추고 싶더라도 손만 잡고 말아버리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생일선물 하나 고르는데 이번에 또 잘못되더라도 기억속에 안남을 선물을 고르려고 노력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마도 이번에 또 그렇게 돼면 죽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해서 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사랑하는사람이 생겼습니다..
사랑하는사람이 또 생기고 말았습니다..... T.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