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성빈 부탁할께

한동안 나의 품에 안겨 울던 너
소리없이 찾아온 그 날 그 약속처럼
변함없이 사랑해

기억해 우리 함께했던 시간들
다시 돌아갈순 없지만 난 괜찮아
너를 만날 수 있었으니

그때 나는 설레임도 많았지
하루종일 먼 곳에서 너를 지켜볼께
늘 마음 아팠던 너의 그늘 내곁에서 편히 쉬도록

한참을 헤매이다 돌아온 너
바보처럼 너를 보내는 그 빈자리에
너의 따뜻한 그 미소

그때 나는 설레임도 많았지
하루종일 먼 곳에서 너를 지켜볼께
늘 안타까웠던 너의 눈물 내 품에서 편히 쉬도록

부탁할께 너무 멀리 있지마
가끔 너를 향해 보며 미소 지을수 있게
늘 소중했었던 너의 기억 변함없이 간직하도록
부탁할께-

언젠가 너를 처음 본 순간부터
네게 하고 싶었던 그 말
그 느낌처럼 오랫동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