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옥 첫정
1. 잊어야 하기에 가슴은 아파도
미련 없이 잊을래요
사랑도 주고 눈물도 주고
떠나버린 그 사람인데
사랑하던 지난 시절 받은 첫정 때문에
무거운 발길 돌리지 못하고 외로이 서서
망설이고 있답니다

2. 지워야 하기에 가슴은 아파도
눈을 감고 지울래요
행복도 주고 슬픔도 주고
떠나버린 그 사람인데
사랑하던 지난 시절 받은 첫정 때문에
외로운 맘을 달래지 못하고 나 홀로 서서
망설이고 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