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순수

어두운 하늘 바라보면 그는 눈물 별이라지마 더이상

운명 앞에 혼자 아파하지마 지난날에 넌 충부니 아파했

자나 맑고 투명한 너의 두눈을 다시 나에세 보여줘

니눈을 담을 을 그 투명한 사랑을 다 다

시 같고 싶어 서로 다른 길이 갈기엔 우리 너무나 사랑

해 우리 이젠 내아픔..모두다 함께 할꺼야

어두운 하늘 바라보며 그눈은 눈물 별이라지마 똑같이

더이상 운명앞에 혼자 슬퍼 하지마 지난날 너는충 부니

아파했자나 맑고 투명한 두 눈을

다시 나에세 보여줘

니눈을 담을 을 그 투명한 사랑을 다 다

시 같고 싶어 서로 다른 길이 갈기엔 우리 너무나 사랑

해 우리 이젠 내아픔..모두다 함께 할꺼야

맑고 투명한 너의 두눈을 다시 나에세 보여줘

니눈을 담을 을 그 투명한 사랑을 다 다

시 같고 싶어 서로 다른 길이 갈기엔 우리 너무나 사랑

해 우리 이젠 내아픔..모두다 함께 할꺼야

어두운 하늘 바라보며 그눈은 눈물 별이라지마 똑같이

더이상 운명앞에 혼자 슬퍼 하지마 지난날 너는충 부니

아파했자나 맑고 투명한 두 눈을

다시 나에세 보여줘

니눈을 담을 을 그 투명한 사랑을 다 다

시 같고 싶어 서로 다른 길이 갈기엔 우리 너무나 사랑

해 우리 이젠 내아픔..모두다 함께 할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