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조 산다는게 꿈이라네
내 나이 몇이던가
눈물에 약해져서
세월이 부딪히네
내 나이 몇이던가
무너진 빈가슴에
눈물 맺힌 추억들이
내 얼굴 주름살이
세월 잡고 떨고 있네
그 누가 말했던가
산다는게 꿈이라네
내 나이 몇이던가
마음이 약해져서
세월이 돌아서네
내 나이 몇이던가
부서진 빈가슴에
울고 웃던 사연들이
내 얼굴 주름살이
세월잡고 울고 있네
그 누가 말했던가
산다는게 꿈이라네
<간주중>
내 나이 몇이던가
눈물에 약해져서
세월이 부딪히네
내 나이 몇이던가
무너진 빈가슴에
눈물 맺힌 추억들이
내 얼굴 주름살이
세월잡고 떨고있네
그 누가 말했던가
산다는게 꿈이라네
그 누가 말했던가
산다는게 꿈이라네
나나나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