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hn+K 사진을 보다가
사진을 보다가 한 쪽을 찢었어
지금 우리처럼 한 쪽을 찢었어
나 남자답게 그렇게
널 잊고 싶어서
사진을 찢어버렸어
편지를 보다가 반쪽을 찢었어
거울을 보다가 눈물이 비쳐서
한참을 울었어
난 눈물로 널 잊고 싶어서
그래 잊고 싶어서 편지를 찢었어
혼자서도 잘 해낼 거라고
난 너 없이도
잘해 낼 수 있을 거라고
만약 니가 딴 사람 만나면
행복을 빌어줄 거라고
난 너 없이도 잘 해낼 거라고
난 습관처럼 눈물 흘리진 않는다고
내 손 위에 찢겨진 두 장 중에
한 장을 태웠어 사진을 보다가
난 가끔 울 것만 같아
넌 지금 울 것만 같아
난 조금 알 것도 같아
이런게 이별이란 걸
내 지갑 속엔 지금도 버리지 못한
찢겨진 니 사진 한 장 또 한 장
빛바랜 추억 한 장
아직도 버리지 못한 반지 또 편지
가끔은 니 생각에 지쳐
사랑을 하다가 한 쪽을 잃었어
사랑을 하다가 나 혼자 남았어
한참을 울었어
난 눈물로 널 잊고 싶어서
그래 잊고 싶어서 편지를 찢었어
혼자서도 잘 해낼 거라고
난 너 없이도
잘해 낼 수 있을 거라고
만약 니가 딴 사람 만나면
행복을 빌어줄 거라고
난 너 없이도 잘 해낼 거라고
난 습관처럼 눈물 흘리진 않는다고
내 손위에 찢어진 두장 중에 한 장을 태웠어
사진을 보다가
혼자서도 잘해낼 거라고
난 너 없이도 잘해 낼 수 있을거라고
만약 니가 딴사람 만나면
행복을 빌어줄 거라고
이젠 나 너 없이도 잘해 낼 거라고
난 습관처럼 눈물 흘리진 않는다고
이렇게 다짐하지만 잠시 나도 모르게
어느새 널 기다려
항상 웃고 있는 너의 사진을 보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