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 전쟁과 평화
RAP] 머리위 머리 기는자 길이 뛰지 못하리 뛰는자
멀리 날지 못해 곁에 찢겨지는 날개 이범칙안에 순리이지
니모든게 부스러기 떨어진다 믿었던 인간 모두 쓰러져 간다
지친날개 달고 추락한다 난 내자신 하나 걸고 GO SLOW DOWN

이미 난 사라져 힘겨운 날들속의 내 어제처럼
OH- 검게 새겨진 내 이름 안에 나를 일으키려 해
내 귓가에서 맴돈 목소리 다시 다가만 오는 네 두손을
나의 어깨를 어루만지며 발거음을 멈추네

RAP] 뭘그리 바라보고 달려가고 있는것인가
왜 그리 많은걸 생각 못 하고 있나
차라리 모든게 필요없다면 등돌릴 이유조차 없는거잖아
그렇게 멀리서 바라보고 있지
기회를 노리며 시셈라고 있지
시간이 죄면 다가오려하지
다시 또 게임은 시작이 되겠지

이미 난 사라져 힘겨운 날들 속에 내 어제처럼
OH- 검게 새겨진 내 이름 안에 나를 일으키려 해
소리없이 들리던 목소리 모드 잃러만 가는 네꿈속에
남겨진 것은 하나도 없이 너를 숨기려해
쓰러진 너를 내 품에 안고 모두 잃어간 너를 내 두손에
날개짓하는 네모습앞에 이제 넌 일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