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우 사랑한 후에

세상을 살아 온 동안에
몇번의 사랑들을 만나게 되고
때론 결코 원치 않는
이별들도 해야 했었답니다

하지만 당신만은 내곁에
영원히 두고 싶던 나의 마음은
그저 부질없는 욕심이었나요
아직 알수 없어요

당신이 떠나가던 그날에
그저 사랑하는 마음 하나만으로는
지킬 수 없다는 게
세상에 있다는 걸 비로소 깨닫게 되었죠

**
내가 사랑하는 그대여
내게 어두움이 머물면 환한 미솔 건네 주던
당신이 나의 곁에 있었다는
사실만으로 이렇게 웃을 수 있는데

나를 떠나가는 그대여
아쉬운 기억들은 여기 두고 떠나요
당신의 마음속에 행복만이 가득하기를
이젠 내가 기도 할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