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진. 유리상자. 이현도. 엄정화. 이적. 윤도현. 김동률. 김현정. 박정현. 김현성. 진주. 임창정. 김 같은 맘으로
내가 당신을 믿지 않는다면
누가 당신을 또 믿겠나요

우리 서로가 사랑하지 않았다면
이미 세상은 끝났을텐데

폐허 속에서도 꽃을 피우기를
지금 모든걸 이뤘다 해도

나를 믿는 당신의 따뜻한 눈속에
벌써 나의 시작이 있죠

*당신은 희망의 약속
나를 일으켜 깨웠던 힘이죠
서로 손 잡아도 부끄럽지 않게
같은 맘으로 눈물 흘리게...*

둘러보면 나는 혼자가 아니죠 당신도 혼자 아닌걸요
함께 있어 남아 사랑할 수 있듯이
감사하고 용서받듯이..
*반복

이젠 제자리로 돌아가요 처음부터 천천이 해봐요
지름길이라고 믿었던 건..
다만 함정이었죠 흔들려도 건너야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