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희은 내 어린날의 학교

미루나무 따라 큰길 따라
하늘에 흘러가는 구름 따라
시냇물을 따라 한참을 가면
어려서 내가 다니던 우리학교

작은동산 위에 올라보면
우리학교 한눈에 다 보이네
세상에서 제일 좋은학교
같이 놀았던 친구

어디서 무얼 하든지
가슴에 가득 꿈을 안고 살아라 음음
선생님 가르쳐주신 그때 그 말씀 잊지 않아요
언제나 그렇듯이 비 개이고 나면
무지개가 뜬다

결석은 하지 말아라
공부를 해야 좋은 사람 된단다 음음
선생님 가르쳐주신 그때 그 말씀 잊지 않아요
언제나 그렇듯이 비 개이고 나면
무지개가 뜬다

미루나무 따라 큰길 따라
하늘에 흘러가는 구름 따라
시냇물을 따라 한참을 가면
어려서 내가 다니던 우리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