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 숨은 추억 찾기
괜찮다고 잊는다고 아파도 웃으며
잘 참아왔는데 널 닮은 모습에
또 나도 모르게 멈추곤 해

아니라고 안된다고
애써 또 달래며 날 다그쳐봐도
혹시 우연이 내게 널 데려다줄까
슬픈 기댈 안고 하룰 살아가

** 낯익은 목소리로 날 부를것만 같아
돌아보면 달려와 안길것만 같아
걸음 걸음마다 온통 너뿐인 세상속에
오늘도 나는 숨은 추억을 찾아

마음만큼 잘 못해서 내 생각만 앞서
널 울린 날들이 내내 마음에 남아서
상처가 될까 괜한 걱정들로 하룰 다 보내

**Repeat

난 너의 어제처럼 잊혀질수록
난 너를 내일처럼 기다릴텐데
널 마냥 바라보는 일 나 그것밖에 못해도
힘들지 않아 돌아와준다면

니가 좋아한다면 어디든 갈텐데
니가 하라면 뭐든 잘 할것 같은데
우리 이러다가 정말 마지막이 될까봐
자꾸 겁이 나 바보같은 나는 또

숨은 추억속에 너를 찾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