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민 백년의약속
강경민-백년의약속

내가 선택한 사랑의 끈에
나의 청춘을 묶었다

당신께 드려야 할 손에 꼭 쥔 사랑을
이제서야 보낸다

내 가슴에 못질을 하는
현실의 무게 속에도
우리가 잡은 사랑의 향기속에
눈물도 이젠 끝났다

세상이 힘들때 너를 만나
잘 해 주지도 못하고
사는게 바빠서 단 한번도
고맙다는 말도 못했다

백년도 우린 살지 못하고
언젠간 헤어지지만
세상이 끝나도 후회 없도록
널 위해 살고 싶다

아-아아아 아-아아아
아-아아아아아아 아-아아아

삼십쯤 지나 내 사랑이
많이 약해져 있을때
영혼을 태워서 당신앞에
나의 사랑을 심겠다

백년도 우린 살지 못하고
언젠간 헤어지지만
세상이 끝나도 후회 없도록
널 위해 살고 싶다

이 세상에 너를 만나서
짧은 세상을 살지만
평생동안 한번이라도
널 위해 살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