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미 나 가거든(다른 홈피에서 퍼온거..100%)

쓸쓸한 달빛아래 내그림자 하나 생기거든 그땐
말해볼까요 이 마음 들어나 주라고 문득 새벽을 알리는
그 바람 하나가 지나거든 그저 한숨쉬듯 물어볼까요
난 왜 살고 있는지 나 슬퍼도 살아야 하네 나 슬퍼서
살아야 하네 이 삶이 다하고 나야 알텐데 내가 이 세상을
다녀간 그 이유 나 가고 기억하는 이 나 슬픔까지도
사랑했다-- 말해주길 흩어진 노을처럼 내 아픈 기억도
바래지면 그땐 웃어질까요 이 맘 그리운 옛 일로 저기 홀로선
별 하나 나의 외로움을 아는 건지 차마 날 두고는 떠나지 못해
밤새 그 자리에만 나 슬퍼도 살아야 하네 나 슬퍼도 살아야 하네-
이 삶이 다하고 나야 알텐데 내가 이 세상을 다녀간 그 이유
나 가고 기억하는 이 내 슬픔까지도 사랑하길 우-우 부디
먼 훗날 나 가고 슬퍼하는 이 나 슬픔속에도 행복했다--믿게-